2018.12.26

‘일단 뜨겁게 청소하라’ 차인하, 배우 지망생의 일일 배우 체험 하드캐리 (ft.짠내폭발)

차인하가 짠내폭발 모습으로 ‘빵’ 터지는 웃음을 안겼다.

 

JTBC 월화드라마 ‘일단 뜨겁게 청소하라’(연출 노종찬, 극본 한희정, 제작 드라마하우스, 오형제)에서 배우라는 꿈을 품은 청소의 요정 멤버 황재민으로 열연하고 있는 차인하가 영화 촬영장에서 일일 엑스트라 배우로 변신해 꿈을 쫓는 웃픈(웃기고 슬픈) 청춘의 자화상을 담아냈다.

 

24일 방송에서 황재민은 이색 즐거움을 선사했다. 영화 촬영장에서 연기를 하는 기회를 잡은 것. 특히, 평소의 훈훈한 훈남 이미지를 완벽하게 지워낸 깨알 분장이 새로운 웃음 포인트가 됐다. 게다가 청소의 요정에서 함께 일하는 동료인 전영식(김민규)과 나란히 분장을 해 시청자들의 웃음 버튼을 연타했다. 또한, 차인하는 피난민 분장을 한 전영식이 자신보다 싱크로율이 높다고 생각이 드는지 불현듯 경쟁이 붙어 허겁지겁 주먹밥을 먹는 모습은 임팩트 있는 웃음 케미를 선사했다.

 

차인하는 생기발랄한 황재민이라는 캐릭터 그리고 그 이면에 그가 갖는 꿈과 열정을 자신만의 색으로 담아냈다. 캐릭터에 딱 맞는 옷을 입은 듯 에너지 넘치는 모습과 배우라는 꿈 앞에서는 진지함을 자유자재로 넘나드는 탁월한 연기를 펼쳐 시청자들을 단숨에 매료시킨 것. 청춘의 불

완전하면서도 매일을 열심히 살아가는 찬란한 나날들을 캐릭터 특유의 쾌활함으로 담아내 따뜻한 웃음까지 더하고 있다.

 

차인하가 출연하는 JTBC 월화드라마 ‘일단 뜨겁게 청소하라’ 매주 월요일, 화요일 오후 9시 30분에 방송된다. <끝>